> 지방자치 > 의정일기
윤준병 의원,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에서 노을대교 등 정읍·고창 총사업비 4,818억원 확보!고창해리~부안변산(국도77), 정읍부전~칠보(국지도49), 고창상하~해리(국도22) 총 3건 건설확정 전북 총사업비 1조 3,609억원 대비 정읍·고창 비중 35.4%로 윤의원 괄목할 성과 창출
고형기 기자  |  max546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9.29  11:09:2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〇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윤준병 의원(더불어민주당, 전북 정읍시·고창군)이 28일 국토교통부가 도로정책심의위원회(9.16~9.28)를 거쳐 500억 이상 일괄예타 사업으로는 고창의 ‘노을대교(국도 77호 고창 해리~부안 변산)’와 정읍의 ‘국지도 49호 정읍 부전~칠보’등 2건, 500억 미만 비예타 사업으로는 고창의 ‘국도22호 고창 상하~해리’등 총 3건의 정읍·고창 사업들이 반영된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을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〇 금회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에 반영된 전체사업 규모는 총 116건, 10조 355억원으로 그 중 전라북도 지역 반영 사업규모는 총 16건, 1조 3,609억원으로 전국의 13.6%를 차지하였다.

 

〇 반영된 전라북도의 사업 규모는 전국 8개도(권역) 중 금액 및 건수 모두 4위로 타 시・도와 비교하여 인구, 교통수요 부족 등 절대적으로 불리한 여건하에서 과거에 비해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었다. 이는 윤준병 의원의 오랜 행정 경험을 바탕으로 당정협의과정에서 1조 3천억원 이상의 전북 배정 강조 발언 및 국토부·기재부·KDI 관계자들에 대한 설득과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 반영을 위한 물밑작업 등 아낌없는 측면 지원이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보인다.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21~’25) 반영현황>

 

 

구 분

검토대상

반영결과

비고 (반영률)

건수

금액

건수

금액

전 국

177건

20조 6,506억원

116건 

10조 355억원

(건수) 65.5%, (금액) 48.6%

 

예 타

117건

18조 3,233억원

56건

7조 7,050억원

 

 

비예타

 60건

2조 3,273억원

60건

2조 3,305억원

 

전 북

 20건

2조 1,367억원

16건

1조 3,609억원

(건수) 80.0%, (금액) 63.7%

 

예 타

 12건

1조 7,964억원

8건

1조 205억원

 

 

비예타

  8건

    3,404억원

8건

    3,404억원

 

 

 

   * 반영(통과)율(%) : 건수(전국 65.5%, 전북 80.0%), 금액(전국 48.6%, 전북 63.7%)

 

〇 특히, 정읍·고창의 경우 고창해리~부안변산의 노을대교(국도77), 정읍부전~칠보(국지도49), 고창상하~해리(국도22) 등 총 3건, 4,818억원이 반영되었다. 이는 전라북도 사업규모의 35.4%에 해당하는 사업비다.

 

〇 금회 반영된 3개 사업은 사업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었던 곳으로 금회 사업 반영으로 지역발전과 주민편익 증진에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〇 특히, 국도 77호선 마지막 단절 구간을 잇는 노을대교 건설 사업(총사업비 3,390억, 길이 8.86km, 사업내용 : 해상교량 건설)은 그간 전북도와 지자체에서 오랜기간 정치권에 예산 반영과 지원 등을 요청하였지만, 번번히 무산되며 17년째 표류 되어왔으며, 주민들의 단합된 의지와 정치권의 공조가 절실한 사업이었다.

 

〇 윤 의원은 행정 경험을 통한 사업계획의 개선·변경으로 예타 통과에 적극적인 역할을 한 만큼, 앞으로도 건설사업 추진 일정 등을 미리 세심하게 챙기고 있다.

 

〇 먼저 노을대교 건설사업의 신속한 진행을 위하여 대형공사 입찰방법 심의에 필요한 기본계획 용역은 20년 포괄용역비를 사용하여, 다음달(10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〇 이후 대형공사 입찰방법 심의를 금년 말이나 2022년 1월에 이루어질 전망이며, 심의결과 입찰방법이 턴키(turn-key)로 결정되면 2022년 6~7월에 노을대교의 턴키 발주가 이루어질 전망이다. 윤준병 의원은 고창·부안지역을 넘어 전북발전을 견인할 명품 교량을 만들기 위해서 주민들의 성원을 당부했다.

 

〇 또한, 국지도 49호 정읍 부전~칠보 사업(총사업비 1,019억, 길이 10.92km, 사업내용 : 2차로 개량)이 완료되면 정읍시와 칠보간 교통소통이 원활해질 뿐만 아니라, 잦은 교통사고 발생을 억제해 간선도로의 안정성 확보가 가능하고, 임실·전주~산내 옥정호·구절초공원~내장산 관광지 간의 접근성이 용이해져 단일 관광권역 활성화가 기대될 전망이다.

 

〇 고창의 국도22호 고창 상하~해리 사업(총사업비 409억, 길이 5.81km, 사업내용 : 2차로 개량)이 완료되면 교통사고의 위험을 방지할 뿐만 아니라, 상하농원, 구시포해수욕장 등 관광지 접근성도 향상돼 지역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〇 윤준병 의원은 “그간 함께 뜻과 열정을 모아주신 정읍·고창 주민들과 시·군 및 전라북도 관계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정읍·고창 사업을 비롯해 전북의 국도·국지도 건설사업이 원활히 추진되어 전북발전을 견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정읍시 남북로 24-3 태광빌딩5층(시기동)  |   제보 및 각종문의 : Tel 063-535-0228  |  Fax 063) 531-4333
사업자등록번호 : 404-81-44820  |  창간일 : 2015년 0월 0일  |  발행인ㆍ편집인 : 박우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우서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 -00081  |  등록일 : 2015년 1월 6일  |  종별ㆍ간별 : 인터넷신문
Copyright © 2014 정읍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www.jetoday.net